뉴스 > 

20대에 밀리지 않는… 중년 모델의 자신감

입력 2016-12-05 16:07:33조회수 7206

폰트 뉴스듣기

닫기

슈퍼모델 겸 보석 디자이너인 켈리 벤시몬(Kelly Bensimon)이 섹시한 자태에 탄력있는 비키니 몸매를 선보였다.

미국 연예매체 스플래시뉴스에 따르면 4일(현지시간) 켈리 벤시몬은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해변가에서 밝은 분홍빛 비키니 수영복을 입고 휴일을 즐겼다. 이날 40대 중반의 켈리 벤시몬은 나이가 무색할만큼 섹시미와 건강미를 동시에 뽐냈다. 풍성한 금발머리에 구릿빛 피부, 화사한 수영복 자태까지 전혀 20대에 밀리지 않는 아름다운 모습이다. 또한 공개된 사진속 환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는 모습에서 능숙한 중년 모델의 여유로움이 느껴진다.

켈리 벤시몬은 주로 뉴욕을 무대로 모델 활동을 했으며, 다이어트에 관한 책을 내기도했다.

콘텐츠기획팀 studio@ donga.com